• 홈으로
  • 로그인
  • 가입하기
  • 사이트맵

HOME >  배움과 성장 
> 아침 성경묵상

매일 아침을 하나님의 말씀과 함께 시작합시다

거룩한 독서

2018년 12월 18일 대림절 묵상

대림절 묵상

- 우리를 애굽에서 인도하여 내신 살아계신 하나님으로 맹세하지 않고, 우리를 북쪽 , 유배되었던 곳에서 돌이켜 돌아오게 하신 하나님의 사심으로 맹세할 것이며


우리가 구원이라고 말하는 사건은 단순히 예수 그리스도를 주로 고백하는 것의 결과로 우리에게 주어지는 선물이 아닙니다. 구원은 하나님이 인간의 역사 속에서 오랫동안 일하심의 결과로 열린 열매입니다. 창세기 1장에서부터 성경의 끝을 지나 지금 우리에게 이르는 인간의 시간 속에서 조금씩 모습이 구체적으로 드러난 하나님의 꿈의 내용이라 있습니다.


나는 너희의 하나님, 너희는 나의 백성 되는 나라라는 꿈은 하나님을 갈망하고 기다리던 이들의 가슴에 있던 꿈이었습니다. 천국이라고 말하는 곳이 바로 꿈이 물리적으로 현실이 되는 공간입니다. , 하나님이 다스리는 나라를 꿈꾸는 자들, 하나님이 기뻐하셨습니다. 그리고 꿈을 꾸는 자들의 하나님이라 칭함 받는 것을 부끄러워 하지 않으셨다고 히브리서 11장은 말합니다.


의로운 가지, 지혜롭게 다스리는 , 정의와 공의를 행하는 , 자신의 백성들을 비정상의 상황에서 구해 내어, 그들의 일상의 삶이 평안과 안전으로 가득 차게 하시는 왕에 대한 약속이 예수 그리스도 안에서 성취되었음을 고백하는 것이 기독교입니다.


경험과 고백은 시대에 따라 조금씩 달라집니다. 오늘 본문은 하나님의 꿈과 일하심은 동일하지만, 시대의 흐름에서 다른 내용의 고백이 나옵니다. 출애굽의 하나님이라는 고백 대신에 바벨론에서 포로를 돌이켜 재건하신 하나님이라는 고백입니다. 우리의 삶의 정황이 달라지고, 시대가 달라지면서, 동일하신 하나님을 우리의 형편에서 경험하게 됩니다.


신앙은 과거에 행하셨던 하나님의 일에 대한 기억과 추억이 아닙니다. 신앙은 지금, 여기서, 우리와 함께 살고 계시는 하나님에 대한 이야기입니다. 그래서 하나님은 살아계신다고 말합니다. 아브라함, 이삭, 야곱의 하나님은 모세와 다윗, 이사야와 다니엘의 하나님이셨고, 예수 그리스도의 하나님, 바울과 베드로의 하나님을 넘어 지금 여기서 , 우리의 하나님으로 살아계십니다.


한국을 떠나 오타와에서 살계 하신 하나님의 사심으로 맹세하는 삶은 어떤 모습일까요? 우리는 정말 살아계신 하나님을 지금, 여기에서 경험하기 위해 어떤 씨름을 하고 있나요? 몸부림치는 기도와 치열한 내면의 싸움, 현실에 지지 않기 위한 노력과 마음을 지키기 위한 전투… “여호와 우리의 공의라는 이름의 왕은 그런 현실에 임재하여 우리로 살게 하고, 평안하게 하고, 정의와 공의를 따른 삶을 살게 하십니다.

새글 0 / 116 

검색

  • 2018년 12월 19일 대림절 묵상
  • 작성자 : | 등록일 : 2018.12.19
  • 누가복음 1:5-20 오늘 본문은 세례 요한의 출생에 대한 설명입니다. 사가랴와 엘리사벳을 하나님 앞에서 의인이었다고 설명합니다. 제 눈에 들어오는 구절은 천사, 가브리엘이 사가랴에게 하는 말입니다. “너의 간구함이 들린지라” 사가랴의 기도의 내용은 무엇이었을까요? 나이가 많지만, 자식이 없어서, 자식을 달라는 기도였을까요? 엘리사벳이 아들을 낳을 것이라는 가브리엘의 말에 “내가 늙고 아내도 나이가 많습니..
  • 2018년 12월 18일 대림절 묵상
  • 작성자 : | 등록일 : 2018.12.18
  • 대림절 묵상 - 우리를 애굽에서 인도하여 내신 살아계신 하나님으로 맹세하지 않고, 우리를 북쪽 땅, 유배되었던 곳에서 돌이켜 돌아오게 하신 하나님의 사심으로 맹세할 것이며” 우리가 구원이라고 말하는 사건은 단순히 예수 그리스도를 주로 고백하는 것의 결과로 우리에게 주어지는 선물이 아닙니다. 구원은 하나님이 인간의 역사 속에서 오랫동안 일하심의 결과로 열린 열매입니다. 창세기 1장에서부터 성경의 끝을 ..
  • 2018년 12월 15일 대림절 묵상
  • 작성자 : | 등록일 : 2018.12.15
  • 대림절 묵상시편 80편 주의 능력을 나타내사 우리를 구원하러 오소서 성경의 기도는 하나님의 약속과 성품에 근거하여, 하나님의 능력이 우리의 현실에 나타나기를 탄원합니다. 하나님께서 만유의 주재가 되시며, 내 구원의 주체이며 주관자되심을 기도를 통해 고백합니다. 기도 속에 나타나는 “주어”가 하나님이 되는 이유입니다. 우리가 기도할 때, 그 기도의 내용은 나의 필요와 관련이 있지만, 그 기도를 들으시는 ..
  • 2018년 12월 14일 대림절 묵상
  • 작성자 : | 등록일 : 2018.12.14
  • 대림절 묵상네 평강이 강과 같겠고, 네 공의가 바다 물결 같았을 것이며, 네 자손이 모래 같았겠고 네 몸의 소생이 모래 알 같아서 그의 이름이 내 앞에서 끊어지지 아니하였겠고 없어지지 아니하였으리라 하나님의 축복에 대해 생각해 봅시다. 내가 하나님을 믿음으로 소유하기를 원하는 복에 대해서 생각해 보십시요. 우리의 믿음의 대상은 하나님입니다. 하나님에 대해 알기 위해 성경을 읽습니다. 하나님에 대한 인간들의..
  • 2018년 12월 13일 대림절 묵상
  • 작성자 : | 등록일 : 2018.12.13
  • 대림절 묵상 “두려워하지 말라, 내가 너를 도우리라” 두려워하는 것은 우리가 살아있다는 증거입니다. 때로는 우리를 안전하게 지켜 주는 보호장치입니다. 성경이 말하는 두려움은 훨씬 깊습니다. 우리가 경험하는 “존재의 두려움”은 우리 생활의 불확실성과 관련이 있습니다. 실직을 한다든지, 재정적인 위기를 경험하거나, 건강에 대한 최악의 진단을 받는 경우에 경험하는 불안감과 좌절에 대한 이야기입니다. 우리 미래..
  • 2018년 12월 10일 대림절 아침 묵상
  • 작성자 : | 등록일 : 2018.12.10
  • “너희는 약한 손을 강하게 하고, 떨리는 무릎을 굳게 하며, 겁내는 자들에게 이르기를 굳세어라, 두려워하지 말라, 하나님이 오사 너희를 구하시리라.” 이사야 35장 1-10절 철로의 두 라인과 그 사이를 이어주는 간목처럼 우리의 시간은 “한시” “두시”와 같은 물리적인 시간과 “때” “기회”를 의미하는 인지적 시간으로 구성됩니다. 과거-현재-미래로 거대한 강물처럼 흘러가는 시간 속에서 우리는 태어나 성장하고, 여러 가지를..
  • 대림절 묵상 - 2018년 12월 8일
  • 작성자 : | 등록일 : 2018.12.08
  • 창세기 3:9-15, 20 성경은 이 믿음의 시작에 관한 이야기들 속에서 우리가 처한 실존의 모습을 봅니다. 나를 찾아오시는 하나님의 질문 “네가 어디 있느냐?”나로 하여금 내가 지금, 여기에서 서 있는 실존의 위치를 묻습니다. 아담의 대답은 슬픈 현실입니다.하나님이 만드신 동산에서친히 나를 찾으시는 하나님의 음성을 들으면서도스스로 생각하고 판단하는 자신의 실존의 모습에 부끄러워하고, 두려워하며, 자신을 보..
  • 대림절 묵상 2 - 2018년 12월 4일
  • 작성자 : | 등록일 : 2018.12.04
  • 성지 순례 기간 동안에 가장 흔하게 봤던 것들 중에 올리브 나무가 있었습니다. 올리브 나무의 특징은 시간이 니나 오래된 올리브 나무는 그 뿌리에서 새로운 가지가 나와서, 그 가지가 줄기가 된다는 것입니다. 이사야는 오래된 이스라엘, 그래서 그 열매와 수확을 제대로 내지 못하는 올리브 나무에 새로운 줄기가 나는 것을 이야기 합니다. 하나님이 하시는 일입니다. 우리는 오늘의 본문이 예수 그리스도를 이야기 하고 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