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배움과 성장 > 아침 성경묵상

매일 아침을 하나님의 말씀과 함께 시작합시다

거룩한 독서

사순절에 - 2018년 2월 23일, 금요일

사순절 묵상과 기도

2018223, 금요일

 

욥이 일어나 겉옷을 찢고 머리털을 밀고 땅에 엎드려 예배하며 이르되,내가 모태에서 알몸으로 나왔사온즉 또한 알몸이 그리로 돌아가올지라도 주신 이도 여호와시요 거두신 이도 여호와시오니 여호와의 이름이 찬송을 받으실지니이다하고 이 모든 일에 욥이 범죄하지 아니하고 하나님을 향하여 원망하지 아니하니라 (1:20-21)

 

의롭고, 흠이 없었다고 설명되는 욥은 하나님을 경외하고 악한 것을 멀리했습니다. 하나님은 욥을 자랑스러워했습니다. 그러던 어느날 이해할 수 없는 시련이 닥쳐왔습니다. 그의 삶에 불어온 푹풍은 모든 것을 빼앗아 갔습니다. 오늘 본문은 자녀들의 갑작스런 죽음의 소식을 들은 욥의 반응입니다. 욥은 감정이 없는 사람이 아니었습니다. 그는 자신의 슬픔과 참담함을 그대로 표현합니다. 자녀를 잃은 슬픔을 고스란히 표현해 냅니다. 상황에 대한 내 감정적 반응은 정상적인 것입니다. 믿음은 우리의 감정을 부정하지 않습니다. 슬플 때 눈물을 보이는 것은 약함의 상징이 아닙니다. 오히려 내 자신과 남을 위해 우는 눈물은 내가 그만큼 관심과 돌봄, 연결되어있다는 사랑의 상징입니다.

 

믿음은 우리의 감정을 통해서 고스란히 표현됩니다. 우는 자와 함께 울고, 웃는 자와 함께 웃고, 근심하는 자 옆에서 잠잠히 앉아 있으며, 누군가의 죄나 기도를 내 가슴에 품어 내 기도와 회개로 표현해 내는 일은 사랑하는 자를 위한 당연한 모습입니다.

 

믿음은 감정 속에서도 흔들리지 않습니다. 이 흔들리지 않는 믿음이 우리 신앙과 삶의 근본입니다. 그 믿음의 내용은 하나님이 계시다. 내 존재의 근원이시자, 끝이시다.”라는 것입니다. 때론 하나님의 선하심을 노래하기가 힘들 때가 있습니다. 하나님의 사랑과 능력이 나를 외면하는 듯한 느낌을 받을 때가 있습니다. 하나님과의 내 관계가 아무런 의미도 없게 느껴지는 순간들도 있습니다. 하지만, “하나님이 계시다라는 고백을 그치지 않는다면, 내 삶은 여전히 영원의 바다 깊은 곳에 닻 하나를 내리고, 그 닻줄을 의지하여 폭풍의 밤을 견디고 있습니다. 이 밤이 지나고 언제 그랬느냐는 듯이 잔잔한 파도 위로 해가 뜨고, 새들이 나는 아침이 되면, 살아계신 하나님의 사랑을 또한 진하게 느끼는 날도 있을 것입니다.

 

욥이 범죄하지 않은 것은 이 근본의 신앙을 부정하지 않았다는 것입니다. 그리고 슬퍼하면서도 그 믿음의 터 위에 여전히 서 있었다는 것입니다. ‘하나님이 계신다. 내 삶의 근원이자 끝이 되신다.’ 어쩌면 이 세대가 이해하지 못하는, 아니, 받아들이고 싶지 않는 절대명제가 아닐까 싶습니다. ‘이 세상에 나 혼자 뿐인 것처럼 나를 사랑하시는사랑의 하나님 이전에 하나님이 계십니다.’ 그리고 이 하나님이 내 삶의 집을 세우는 터가 되십니다.

새글 0 / 116 

검색

  • 2018년 5월 28일
  • 작성자 : | 등록일 : 2018.05.28
  • 오늘의 본문 절망 속의 부르짖음 88:1~9 1 여호와 내 구원의 하나님이여 내가 주야로 주 앞에서 부르짖었사오니 2 나의 기도가 주 앞에 이르게 하시며 나의 부르짖음에 주의 귀를 기울여 주소서 3 무릇 나의 영혼에는 재난이 가득하며 나의 생명은 스올에 가까웠사오니 4 나는 무덤에 내려가는 자 같이 인정되고 힘없는 용사와 같으며 5 죽은 자 중에 던져진 바 되었으며 죽임을 당..
  • 사순절에 - 2018년 3월 15일
  • 작성자 : | 등록일 : 2018.03.15
  • 사순절 기도와 묵상 2018년 3월 15일, 목요일 우리와 같이 저희도 하나가 하나가 되게 하옵소서 (요한복음 17:11) 주님이 잡히시기 전날 밤의 간절한 기도 중에 하나가 바로 우리와 같이 저희도 하나가 되게 하옵소서.” 마치 많은 자녀들을 뒤로하고 세상을 떠나야 하는 순간에 부모의 기도처럼 느껴집니다. 이 주님의 개인적인 기도가 성경에 기록되어 있는 이유는 예수의 마지막 기도이니 하나님이 민감하게 받아 응답하실 것..
  • 사순절에 - 2018년 3월 14일
  • 작성자 : | 등록일 : 2018.03.15
  • 사순절 묵상과 기도 “그러므로 형제들아 내가 하나님의 모든 자비하심으로 너희를 권하노니 너희 몸을 하나님이 기뻐하시는 거룩한 산 제물로 드리라. 이는 너희가 드릴 영적 예배니라.” 로마서 12:1 영적이라는 말이 의미하는 바는 “하나님이 받으실 만한”이라는 뜻입니다. 우리가 다른 이들과 관계를 맺을 때에 격식을 차리고, 우리의 마음을 최선으로 표현할 때, 우리는 그 상대방이 ‘받을만한 혹은 합당한’ 예의를 갖추는 것..
  • 사순절에 - 2018년 3월 10일
  • 작성자 : | 등록일 : 2018.03.11
  • 사순절 묵상과 기도 2018년 3월 10일, 토요일 “하나님이 세상을 이처럼 사랑하사 독생자를 주셨으니 이는 그를 믿는 자마다 열망하지 않고 영생을 얻게 하려 하심이라” 요한복음 3:16   하나님의 사랑은 표현되어진 사랑입니다. 자신의 가장 귀한 이를 내어주는 사랑입니다. 이 사랑이 의도하고, 기대하는 것이 있습니다. 하나님은 당신이 우리에게 주신 선물을 통하여, 우리가 얻고 누리기를 원하는 것이 있습니..
  • 2018년 2월 28일, 화요일
  • 작성자 : | 등록일 : 2018.02.27
  • 사순절 묵상과 기도 2018년 2월 28일, 화요일 “내가 진실로 너희에게 이르노니 누구든지 하나님의 나라를 어린아이와 같이 받아 들이지 않는 자는 결코 거기 들어가지 못하리라 하시니라” (누가복음 18:17)   “어린아이들과 같이 되지 않으면 천국에 들어가지 못하리라”라는 마태복음 18장의 가르침을 누가는 “어린아이와 같이 하나님 나라를 받아들이는 것”으로 표현하고 있습니다. 어린이는 어리다는 말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