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홈으로
  • 로그인
  • 가입하기
  • 사이트맵

HOME >  배움과 성장 
> 아침 성경묵상

매일 아침을 하나님의 말씀과 함께 시작합시다

거룩한 독서

2018 대림절 묵상 1 - 12월 3일
- 오라 우리가 여호와의 빛에 행하자 -

잎사귀가 다 떨어진 나무 밑에서, 어린 아이는 그 낙엽을 가지고 놉니다. 어떤 이는 잎사귀가 하나 없는 나무가 죽은 나무라 생각할 수도 있습니다. 하지만, 우리는 겨울이 가까이 왔다는 것을 압니다. 낙엽이 졌다는 것은 눈에 보이는 사실이지만, "그래서" 겨울을 준비해야 한다는 것은 '보이지 않는 진실'입니다. 

세상 사람들이 지진과 스나미, 화재와 홍수, 전쟁과 여러 징조들로 "세상의 마지막"이 가까운 증거라 이야기할 때, 예수님은 좀 다르게 이야기하십니다. "마지막의 때가 왔다"고 주장하는 메시야들의 등장은 마지막 시대가 아니라 '미혹의 시대'이며, 예루살렘의 멸망은 예루살렘의 멸망이며, 그리스도인들의 고난과 탄압은 '성령이 가르치시고 인도하시는 시간'을 의미한다(누가복음 12:11-12)고 말씀하십니다.

세상의 종말은 물리적 끝이 아닙니다. 하나니므이 약속이 이루어지는 하나님 나라의 도래, 그리스도의 오심 즉 하나님의 모든 약속이 집결되는 한 사건의 성취, 이것이 인간 역사를 종결하는 것이며, 새로운 역사의 시작이라는 것이 성경의 가르침입니다.

2000년 전에 오신 예수그리스도를 기다리는 대림절은 다시 오시겠다는 예수님을 기다리는 기간이기도 한 이유가 여기에 있습니다. 우리는 이미 인류 역사의 종말을 경험한 사람들입니다. 눈으로 보는 것과 그 안에 담긴 진실을 깨닫는 사람이 믿음의 사람입니다. 진실로 본다는 것은보이지 않는 것을 보는 것입니다. 징조를 보고 깨닫는 사람은 겨울 준비를 위해 분주한 것처럼, 깨어 있는 이에게는 징조를 넘어서는 능력이 있습니다.

아침은 독수리의 눈을 열어주지만, 올빼미의 시력을 앗아갑니다. 우리는 밤의 사람들이 아니라, 낮의 사람들입니다. 우리가 이런 대낮을 살아가는 것은 빛으로 오신 그리스도의 보호와 인도하심 아래 있기 때문입니다.아침은 누구에게나 오지만, 모든 사람이 아침의 빛에 감동하는 것은 아닙니다. 어떤 이에게 아침은 밤을 의미하는 아이러니는 하나님이 인간들을 겸손하게 만드심입니다.

빛에 드러나 사는 사람들은 스스로를 조심합니다. 
마음이 둔해지지 않기를... 
그래서 눈에 보이는 여러가지 현상을 넘어 볼 수 있기를... 

또한, 환한 빛은 하늘의 아버지께서 나를 알고, 
내 필요를 아시도록 나를 드러내 준다는 사실을 
기억하시기 바랍니다.

새글 0 / 110 

검색

  • 2018년 12월 10일 대림절 아침 묵상
  • 작성자 : | 등록일 : 2018.12.10
  • “너희는 약한 손을 강하게 하고, 떨리는 무릎을 굳게 하며, 겁내는 자들에게 이르기를 굳세어라, 두려워하지 말라, 하나님이 오사 너희를 구하시리라.” 이사야 35장 1-10절 철로의 두 라인과 그 사이를 이어주는 간목처럼 우리의 시간은 “한시” “두시”와 같은 물리적인 시간과 “때” “기회”를 의미하는 인지적 시간으로 구성됩니다. 과거-현재-미래로 거대한 강물처럼 흘러가는 시간 속에서 우리는 태어나 성장하고, 여러 가지를..
  • 대림절 묵상 - 2018년 12월 8일
  • 작성자 : | 등록일 : 2018.12.08
  • 창세기 3:9-15, 20 성경은 이 믿음의 시작에 관한 이야기들 속에서 우리가 처한 실존의 모습을 봅니다. 나를 찾아오시는 하나님의 질문 “네가 어디 있느냐?”나로 하여금 내가 지금, 여기에서 서 있는 실존의 위치를 묻습니다. 아담의 대답은 슬픈 현실입니다.하나님이 만드신 동산에서친히 나를 찾으시는 하나님의 음성을 들으면서도스스로 생각하고 판단하는 자신의 실존의 모습에 부끄러워하고, 두려워하며, 자신을 보..
  • 대림절 묵상 2 - 2018년 12월 4일
  • 작성자 : | 등록일 : 2018.12.04
  • 성지 순례 기간 동안에 가장 흔하게 봤던 것들 중에 올리브 나무가 있었습니다. 올리브 나무의 특징은 시간이 니나 오래된 올리브 나무는 그 뿌리에서 새로운 가지가 나와서, 그 가지가 줄기가 된다는 것입니다. 이사야는 오래된 이스라엘, 그래서 그 열매와 수확을 제대로 내지 못하는 올리브 나무에 새로운 줄기가 나는 것을 이야기 합니다. 하나님이 하시는 일입니다. 우리는 오늘의 본문이 예수 그리스도를 이야기 하고 있..
  • 2018년 5월 28일
  • 작성자 : | 등록일 : 2018.05.28
  • 오늘의 본문 절망 속의 부르짖음 88:1~9 1 여호와 내 구원의 하나님이여 내가 주야로 주 앞에서 부르짖었사오니 2 나의 기도가 주 앞에 이르게 하시며 나의 부르짖음에 주의 귀를 기울여 주소서 3 무릇 나의 영혼에는 재난이 가득하며 나의 생명은 스올에 가까웠사오니 4 나는 무덤에 내려가는 자 같이 인정되고 힘없는 용사와 같으며 5 죽은 자 중에 던져진 바 되었으며 죽임을 당..